기사 공유하기

로고

구미시, 서울역서 찾아가는 로드마케팅 실시

입력 2019-11-06 19:17

▲ 구미시는 6일 서울역 맞이방 여행센터 앞에서 ‘코레일 전국 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에 참가해 외지 관광객 유치를 위한 찾아가는 로드마케팅을 전개했다.ⓒ구미시

구미시는 서울에서 관광 릴레이 홍보전을 전개했다.

시는 6일 서울역 맞이방 여행센터 앞에서 ‘코레일 전국 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에 참가해 외지 관광객 유치를 위한 찾아가는 로드마케팅을 개최했다.

이번 코레일 전국관광명소 릴레이 홍보전은 코레일 기획으로 국내관광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달 14일부터 오는 8일까지 서울역과 용산역에서 전국 20개 지자체가 릴레이 방식으로 참가해 관광홍보 테이블을 운영한다.

구미시는 이번 로드마케팅에서 관광홍보영상 상영, 관광기념품 배부, 지역 특산품을 소개했다.

특히 구미의 대표 가을 여행지 ‘금오산’과 ‘에코랜드’를 적극 홍보해 서울역 이용객들의 관심을 이끌어 냈다. 거북이 알을 형상화한 구미대표 빵 ‘베이쿠미’를 홍보하기 위한 시식행사도 함께 가졌다.

금오산은 1970년 6월 1일 전국최초로 도립공원으로 지정, 각종 유적과 기암괴석, 수림의 조화로 절경을 이루는 영남권 대표 명산이다. 구미 에코랜드는 구미시산림문화관, 생태탐방 모노레일, 산동참생태숲, 자생식물단지, 어린이테마교과숲, 문수산림욕장 등 다양한 시설이 위치해 있다. 

구미시 관계자는 “앞으로 다양한 홍보방법을 통해 구미시의 풍부한 관광지와 우수 특산품을 널리 알리고 열차와 연계한 여행코스 개발 등을 통해 관광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