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시교육청, ‘2020년 학업중단 예방 학교 담당자 연수회’ 실시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학업중단 예방 위한 노력

입력 2020-07-15 23:00 | 수정 2020-07-16 13:29

▲ 대구시교육청은 중·고등학교 학업중단예방 업무 담당 교원 220여명을 대상으로 15일 오후 2시 30분 대구학생문화센터 대공연장에서 학생들의 학업중단에 대한 이해와 예방 사례 공유 등 ‘2020년 학업중단 예방 학교 담당자 연수회’를 개최했다.ⓒ대구시교육청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중·고등학교 학업중단예방 업무 담당 교원 220여명을 대상으로 학생들의 학업중단에 대한 이해와 예방 사례 공유 등 ‘2020년 학업중단 예방 학교 담당자 연수회’를 개최했다.

지난 15일 대구학생문화센터 대공연장에서 열린 연수는 대구시교육청 학업중단숙려제 위탁기관인 대구청소년창의센터(꿈&CUM) 박상준 센터장이 강사로 나서 학업중단예방 프로그램 우수 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져 학교 업무 담당자들의 전문성을 확대하는 기회가 됐다.

대구시교육청은 학업을 포기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학업중단숙려제 프로그램을 4개 교육지원청 Wee센터와 학교 Wee클래스에서 운영, 지난 한 해 동안 1720명의 학업중단 위기 학생 중 942명(54.8%)의 학생이 다시 학업에 복귀했다.

교육청은 올해에도 각 급 학교와 6개소로 확대된 교육지원청 Wee센터, 현장형 Wee Cafe ‘친구랑’ 등에서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지켜가며 학업중단예방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대구시교육청 정병우 생활문화과장은 “학업을 포기하려고 하는 학생들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교사, 학부모, 교육청 등 모두가 이들을 지원하려는 마음으로 노력한다면 학업중단 위기 학생들이 학교에서 행복한 학교생활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