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월성본부, 월성4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발전 재개

입력 2020-10-10 17:58 | 수정 2020-10-12 13:34

▲ 월성원자력본부 전경.ⓒ월성본부

한수원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지난 7월 22일 제17차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갔던 월성4호기(가압중수로형 70만㎾급)가 78일간의 계획예방정비를 마치고 발전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월성4호기는 계획예방정비기간 동안 증기발생기 1단 습분분리기 264개 전량 교체, 사용후연료저장조 안전등급계측기 신설 등 주요 기기 정비 및 설비개선 작업을 수행했다.

원자력안전법에 따라 92개 항목의 정기검사를 수행한 결과 원자로 및 관련설비의 안전성과 신뢰성이 동법 허가기준에 적합함을 확인했다. 

월성4호기는 지난 8일 밤 10시 46분에 발전을 재개해 9일 밤 11시 정상운전 출력에 도달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