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항시의회, 구청 업무보고 청취…민생회복 총력 당부

입력 2021-01-19 19:43 | 수정 2021-01-21 14:30

▲ 포항시의회 정해종 의장은 남구청 방문해 2021년 구청 각 부서별 주요업무에 대한 보고회를 갖고 있다.ⓒ포항시의회

포항시의회(의장 정해종)는 19일 남구청 및 북구청(여성문화관)을 방문해 2021년 구청 각 부서별 주요업무에 대한 보고를 받고 읍·면·동 현안 사항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정해종 의장을 비롯한 백인규 부의장 등 32명의 의원들은 양 구청장으로부터 주요업무 계획을 보고 받고 부서장 및 읍·면·동장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한편 주민 건의사항과 현안사항 해결을 당부했다.

구청 및 읍·면·동 업무 대부분이 생활민원이나 주민과 직결된 현안이 다수이므로 본청의 정책을 단순 추진하는 것에서 벗어나 시민과 더 가까이에서 현장소통을 통해 시민 맞춤형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할 것을 제안했다.

이어 사업추진시 환경문제 민원이 발생되지 않도록 주민과의 잦은 대화를 통해 해결할 것을 당부했고 농촌지역의 경우 농업기반시설이 많이 부족하므로 철저한 전수조사를 거쳐 순차적으로 시행할 것을 주문했다.

이외에 대형차량 통행에 따른 도로훼손 신속복구, 퇴직자를 위한 시설 및 프로그램 지원, 하천정비 등 집중호우 대비 철저, 시민 휴양공간 조성확대, 희망일자리 창출예산 확대 필요성, 인구유입에 따른 주요시가지 도로개설 등도 주문했다.

정해종 의장은 “코로나19와의 싸움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중에도 시민 복리증진을 위해 노력해줘서 감사하다”며 “본청과 구청, 읍면동간 잦은 업무협의를 통해 계획하고 있는 사업들이 시민 모두가 만족할 수 있도록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