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포항제철소, 한파 대비 설비점검 실시

능동적 설비점검으로 동결, 동파, 화재 등 안전사고 예방

최동수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2.12 19:33:58

▲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안동일)가 동절기 한파로 인한 설비장애를 예방하고 토건 시설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점검활동에 나서고 있다.ⓒ포스코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안동일)가 동절기 한파로 인한 설비장애를 예방하고 토건 시설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점검활동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최근 강풍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추위가 지속적으로 이어짐에 따라 포항제철소는 동파가 예상되는 설비를 집중적으로 점검하고 진단했다.

정수 및 재활용수의 배관은 쉽게 동결, 동파되기 때문에 보온재 설치 여부를 중점적으로 점검하고, 공장 외곽, 화장실 및 옥외 수도꼭지 등도 동파 방지를 위한 조치를 신속히 취했다.

또 포항제철소는 공사 수리현장, 전기실, 유실 등 화재 취약개소를 점검해 동절기에 발생할 수 있는 화재 가능성을 원천 차단하고 있다.

포항제철소 설비기술부 관계자는 “설비 전 분야에 걸쳐 종합적인 점검을 실시함으로써 설비장애를 최소화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매월 테마를 정해 설비테마점검을 실시할 뿐 아니라 매주 금요일을 모든 현장설비에 대해 점검하는 ‘설비 총점검 데이’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점검활동으로 설비장애와 안전사고 예방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