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관광 활성화 위한 서한문 발송

지진피해, 범국민적 관심과 지원 속에 슬기롭게 극복 강조

최동수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2.13 08:01:31
▲ 포항관광 활성화를 위한 서한문.ⓒ포항시

 

포항시가 지진으로 감소한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이강덕 포항시장 명의로 '포항관광 활성화를 위한 서한문' 1,800부를 제작, 11일부터 전국 233곳의 지자체와 1,500여곳의 여행사에 발송했다.

이번 서한문 발송은 지진으로 인한 관광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안전한 포항관광의 이미지를 널리 알려 전국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서한문에는 11.15 지진으로 인한 피해에도 불구하고 포항시와 중앙정부간 긴밀한 협력, 그리고 범국민적 관심과 지원 속에 이번 재난을 슬기롭게 극복해 가고 있음을 알리고 있다.

또 포항은 장엄한 일출, 시원스레 뻗은 동해안의 절경, 싱싱한 생선회와 겨울철 별미인 과메기 같은 특별한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를 갖춘 각광받는 관광의 고장이며, 이번 지진으로 포항의 관광지는 큰 피해를 받지 않아 관광에 아무런 불편 없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관광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특히 포항시는 포항을 찾는 단체관광객들을 위한 당일관광 인센티브와 숙박관광 인센티브 마련해 확대할 계획이며, 내년 2월까지 숙박, 외식업소 할인 등 업종별 이벤트도 준비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의 유례없는 규모의 재난에도 포항이 아픔을 딛고 일어서는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많은 관광객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