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인문학술원·한국문화예술법학회, 학술대회 개최

6일 국채보상기념관…‘길거리 공연과 법, 그리고 문화정책’ 주제
길거리 공연 현주소와 문제점 파악, 법리적 해결 모색

이지연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7.09 03:03:01

▲ 경북대 인문학술원과 한국문화예술법학회가 오는 6일 ‘길거리 공연과 법, 그리고 문화정책’을 주제로 공동학술대회를 개최한다.ⓒ경북대학교

경북대 인문학술원(원장 허정애)과 한국문화예술법학회(회장 김효신)가 오는 6일 오후 대구시 국채보상운동기념관에서 ‘길거리 공연과 법, 그리고 문화정책’을 주제로 하계공동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길거리 공연의 현주소와 문제점을 파악하고 법리적 해결을 모색하는 논의의 장으로 마련된 이번 학술대회는 2개의 세션과 종합토론으로 진행된다.

1세션은 ‘길거리 공연과 문화이야기’를 주제로 최영화 인천연구원 박사·남궁요 버스킹플레이 대표가, 2세션은 ‘길거리 공연과 법이야기’를 주제로 조동희 서울문화재단 팀장·이장희 창원대 교수가 각각 발표에 나선다.

이번 학술대회를 준비한 김효신 한국문화예술법학회장은 “길거리 공연이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지만 그에 대한 문화정책과 법 제도는 미비한 실정이다”면서 “이번 학술대회는 길거리 공연에 대한 정책과 법적 쟁점에 대한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문화예술 종사자와 전문가, 법학자들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소통하는 자리라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며 말했다.

한편 한국문화예술법학회는 문화예술 종사자와 법률전문가가 함께 문화예술 분야 법 제도개선 및 발전을 위해 2011년에 창립된 학술단체로 문화예술 전반에 걸친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학술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