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고령군, 식용 풋옥수수 신품종 비교전시포 현장 평가회 개최

옥수수 신품종 도입으로 농업기술 향상시키고 농가 소득 증대 위해

입력 2020-07-31 01:29 | 수정 2020-07-31 13:06

▲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기술지원과)과 고령군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9일 쌍림면 신곡리에서 농업인과 관계관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옥수수 신품종 도입으로 농업기술을 향상시키고 농가 소득을 증대하기 위한 식용 풋옥수수 신품종 비교전시포의 현장 평가회를 개최했다.ⓒ고령군 농업기술센터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기술지원과)과 고령군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9일  쌍림면 신곡리에서 농업인과 관계관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식용 풋옥수수 신품종 비교전시포의 현장 평가회를 개최했다.

이날 평가회는 옥수수 신품종 도입으로 농업기술을 향상시키고 농가 소득을 증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군은 밭작물 생산성 향상을 위한 종합기술을 현장 접목해 신품종의 지역적응성 검토와 고당옥, 황미찰, 얼룩찰 등 10가지 품종으로 비교전시포 10a(1000㎡)를 조성했다.

농촌진흥청 관계자는 "식용 풋옥수수 신품종 재배를 통해 생산성을 높이고 새로운 재배기술을 현장에 조기 보급함으로서 앞으로 농가소득 향상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진상 고령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식용 풋옥수수 신품종 비교전시포를 고령군에서 운영하여, 풋옥수수 품질을 고급화하고 농가 소득을 향상시킬 수 있는 옥수수 특산단지를 조성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