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교육청, 국제교류 통역자원봉사단 발대식 개최

외국어프로그램 번역과 문화교육 등 교육활동 지원 역할

이지연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1.17 01:45:45

대구시교육청(교육감 우동기)은 12일 오전 10시 시교육청 대회의실에서 75명으로 구성된 제3기 국제교류 통역자원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한다.

이번 봉사단은 중국, 일본, 베트남, 프랑스 등 9개 국어로 각각 소통 가능한 학부모로 구성됐다.

이들 봉사단은 해외교류학교 방한 행사 시 통역봉사, 단위학교 학생 글로벌역량 함양 등 각종 외국어프로그램 번역과 문화교육 등 교육활동 지원 역할을 하게 된다. 

우동기 교육감은 “외국경험이 풍부한 학부모들의 교육활동 참여 확대는 다가오는 다문화사회의 소통 강화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다문화 가정 자녀들의 어버이나라 자긍심 함양에도 기여할 것으로 생각되며 학생, 학부모, 교사가 함께 만들어가는 대구행복교육의 좋은 선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5년 68명으로 활동을 시작한 통역자원봉사단은 현재까지 통·번역 38회를 실시했고 매년 40여개 학교 국제교류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