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시설공단,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신속 대응 체계 가동

설 연휴 기간 다중이용시설에 예방행동수칙 게시 및 손세정제 비치

이지연 기자 기자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2020-01-27 11:17 | 수정 2020-01-28 04:24

▲ 대구시설공단은 설 연휴 기간 대구콘서트하우스 등 다중이용시설 내 손세정제를 비치하고 시민홍보를 강화했다.ⓒ대구시설공단

국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환자 발생으로 대구시설공단이 본격적인 관리와 예방에 나섰다.

공단은 국내 첫 확진 환자 발생으로 질병관리본부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경보단계를 ‘주의’로 상향했다.

이에 공단은 설 연휴 기간, 많은 시민이 찾는 체육시설과 다중이용시설에 예방 행동수칙을 게시하고 손세정제를 비치하는 등 감염증 확산 차단을 위한 조치를 신속하게 취했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 이사장은 “체육시설 등을 이용할 때 손씻기 같은 안전수칙을 준수해 주시고,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즉시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신고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하지 않도록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