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성주군치매안심센터, 대구 경일신경과내과의원과 업무 협약

치매조기검진 사업 효율적 운영 및 치매 조기발견과 치료 위해

입력 2020-08-03 21:21 | 수정 2020-08-04 16:54

▲ 성주군은 지난 7월31일 치매조기검진 사업의 효율적 운영 및 치매 조기발견과 치료를 위해 치매 전문병원인 대구 경일신경과내과의원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성주군

성주군은 지난 31일 치매조기검진 사업의 효율적 운영 및 치매 조기발견과 치료를 위해 치매 전문병원인 대구 경일신경과내과의원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 협약으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1차 선별검사와 2차 진단검사를 실시 후 치매 의심자일 경우 협약병원인 경일신경과내과의원에서 혈액검사, 뇌CT, 뇌MRI로 이뤄진 3차 감별검사를 실시한다. 협약병원에서는 정확한 진단과 처방을,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진단비 지원과 사후관리를 실시하게 된다.

2018년부터 성주군 치매안심센터와 협약을 맺어온 경일신경과내과의원은 신경과 전문의가 진료하는 병원으로 수년동안 성주 군민들의 치매 조기발견과 치료, 예방교육에 노력을 기울여왔다.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는 초기단계에서부터 약물로 치료할 경우 발병과 증세 악화를 지연시킬 수 있으므로 치매안심센터와 협약병원이 서로 협력해 치매진단에 신속성과 전문성을 확보해 성주군민들의 치매 예방과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