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고령군, 주민생활현장 공공서비스 연계강화 사업 추진

입력 2020-10-23 01:46 | 수정 2020-10-26 16:15

▲ 고령군은 2020년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에 선정돼 1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골목골목 복지나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령군

고령군(군수 곽용환)은 행정안전부에서 공모한 2020년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에 선정돼 1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골목골목 복지나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강화사업은 주민의 욕구와 지역특성에 따라 복지·보건·주거·일자리 등 다양한 공공서비스를 주민관점에서 연계하고 서비스 전달과정에 주민참여를 확대해 생활 속 문제를 해결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고령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백재호)가 주관하며, 읍·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고령군자원봉사센터, 민간 봉사단체 등이 주체가 돼 원예치료, 장수사진촬영, 희망클린케어, 이동세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민간 주도로 다양한 공공서비스를 연계하여 제공함으로써 군민의 복지 체감도를 높이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우울감 및 고독감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공모 사업 신청을 통해 군민의 복지향상을 도모하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