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시, 테스트베드 제공으로 기업성장 지원 강화 ‘성과’

지역기술개발 촉진 및 초기시장 진입 지원 위한 테스트베드 제도 시행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 현장실증 경험 바탕으로 정부인증 획득
신기술 시험시공 및 검증으로 지역기업체 개발기술 대구 넘어 전국 보급

입력 2021-01-24 16:47 | 수정 2021-01-24 21:10

▲ 대구시는 24일 그동안 지역기업체에 테스트베드를 지원한 결과 신기술 정부인증 2건 획득, 조달청 혁신제품 2건 지정 등의 성과를 거뒀다.ⓒ뉴데일리

대구시는 24일 그동안 지역기업체에 테스트베드를 지원한 결과 신기술 정부인증 2건 획득, 조달청 혁신제품 2건 지정 등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19년 4월부터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잠재된 지역기술을 발굴해 사업도전과 시장진입을 지원하기 위한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제도를 시행해왔다.

지역기업체가 개발한 기술 7건을 테스트베드 신청받아 5건을 완료하고 2건은 지원 중이다.

지역기업체가 많은 비용과 시간을 투자해 어렵게 개발한 신기술의 검증을 위한 테스트베드가 필요하지만, 발주부서에서 새롭게 개발된 기술에 대한 의구심과 실패에 대한 책임부담으로 한 번도 적용해 보지도 못하고 사장돼 버리는 경우가 허다했다.

이에 대구시는 지역에 잠재된 기술을 발굴해 신규성, 진보성, 현장 적용성 등을 테스트베드를 통해 실증하고, 그 결과에 따라 초기시장 진입과 정부인증이 될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으로 지원하는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 제도를 전국 최초로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제도 시행 이후 지역기업체에서 현장에 한 번도 적용하지 못한 7건 기술에 대해 5건을 테스트베드 현장검증을 거쳐 신기술플랫폼에 등록했고, 2건은 북구청과 한국도로공사와 협업을 통해 시험시공 현장을 제공하기로 했다.

대구시와 지역기업체가 손을 맞잡고 테스트베드를 통해 상용화한 ㈜에스엘씨티의 ‘3D섬유강화복합체를 이용한 콘크리트 기둥 보강공법’은 행정안전부 방재신기술로 인증을 받았고, ㈜흥신이엔씨의 ‘아크릴레이트를 활용한 노출형 복합방수공법’은 국토교통부 건설신기술로 인증을 받아 각종 공공사업에 먼저 활용돼 전국화의 발판을 마련했다.

㈜로보프린트의 도료 비산방지 시스템이 탑재된 무인로봇 도장공법은 2020년 8월 4일 국토교통부 건설신기술 인증을 신청해 현재 심사 중에 있다.

㈜국제피스코의 곡관부 및 장폭 보수가 가능한 비굴착 부분보수공법은 북구청과 협업으로 유통단지 일원 하수관로에 현장검증을 마치는 것과 동시에 타 지역기업체에서 기술보급을 요청해 2020년 12월 9일 기술이전 협약을 맺고 신기술을 전국으로 판매·보급하고 있다.

차혁관 대구시 자치행정국장은 “신기술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만 가지고도 새로운 사업에 마음껏 도전할 수 있도록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사업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