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순견 경북도 정무실장,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 찾아 격려

추석연휴 치매 및 노인성 질환 등으로 고통겪는 어르신 위로

강승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0.08 18:10:06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김순견 경북도 정무실장이 추석연휴인 지난 7일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을 찾아 어르신을 위로했다.

그는 이날 병원 전정에서 직원의 환영을 받은 후 곧바로 5층 치매전문병동을 들러 요양 치료 중인 치매 및 노인성 질환 등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치매전담의사로부터 어르신들의 건강상태, 치료상황 등을 보고받았다.

현재 안동시 남후면에 위치한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은 병상규모 79실 402병상의 요양병원으로, 현재 398명이 입원 치료 중이다.

지난 1999년 국비를 지원받아 전국 최초로 경북도에서 개설한 노인전문요양병원으로 현재 신경과, 재활의학과 등 8개 과목을 운영중으로 226명의 의료인 등과 함께 지역치매책임병원으로써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김순견 정무실장은 “급증하는 치매 어르신과 가족들에 대한 보호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정부와 긴밀히 협조할 계획이다”며“앞으로도 환자와 가족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도립노인전문요양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는 65세 이상 인구 비중이 상승하면서 치매인구 또한 증가추세로 시설이나 가정에서 돌보기 어려운 치매환자의 집중치료를 위해 도내 공립요양병원에 치매집중치료병동을 설치해 민간요양병원을 선도하는 치매안심요양병원으로 지정·운영할 계획이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