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엑스포, 크리스마스 트리 별과 함께 반짝 반짝25일부터 연말까지 매일 저녁 6~10시 불 밝혀
  • ‘경주엑스포대공원 겨울밤 별빛산책’ 전경.ⓒ경주엑스포
    ▲ ‘경주엑스포대공원 겨울밤 별빛산책’ 전경.ⓒ경주엑스포
    경주엑스포대공원 경주타워 앞 대형 크리스마트 트리가 별과 함께 반짝 반짝 겨울밤을 밝힌다.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는 성탄절과 연말을 맞아 경주엑스포대공원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기쁨과 즐거움을 주고 오는 2024년의 새 희망을 전하기 위해 지난 25일부터 ‘경주엑스포대공원 겨울밤 별빛산책’ 이벤트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이벤트는 공원 입구와 경주타워를 잇는 주작대로변 나무에 2024년 갑진년을 상징하는 푸른색을 테마로 한 조명 장식과, 경주타워 앞에 11m 높이의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해, 올 연말까지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조명 장식과 대형 트리는 매일 저녁 6시부터 밤 10시까지 환하게 불을 밝혀, 관람객들에게 즐거운 추억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하고, 2024년의 새 희망을 꿈꾸는 시간을 선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