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학대 사례 판단 전이라도 개입이 필요한 경우 선제 개입해 아동학대 예방심리·신체·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아동에게 의료검진비와 필수물품 등 지원
  • ▲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보건복지부 ‘2024년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조기지원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돼 경북에서 유일하게 시범사업을 실시한다.ⓒ예천군
    ▲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보건복지부 ‘2024년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조기지원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돼 경북에서 유일하게 시범사업을 실시한다.ⓒ예천군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보건복지부 ‘2024년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조기지원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돼 경북에서 유일하게 시범사업을 실시한다. 

    조기 지원 시범사업은 아동학대 사례 판단 전이라도 개입이 필요한 경우 선제적으로 개입해 아동학대를 예방하고 심리·신체·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아동에게 의료검진비와 필수물품 등을 지원하게 된다.

    예천군은 신속지원 중심형, 양육코칭지원형, 양육상황점검형 3가지 유형으로 지원하고 아동의 안전을 지속 확인해 가족 기능 강화에 힘쓴다.
     
    박태환 국장은 “이번 사업은 경북에서 최초로 시행되는 시범사업으로 아동학대 신고 이력이 있는 가정에 대해 가족기능 회복 서비스와 심리상담 연계, 필수물품을 제공하게 된다”며 “신속한 지원으로 아동학대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