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항상의, ‘제13회 포항경제 아카데미’ 2주차 강의 진행

이종화 고려대 교수 초청 ‘세계와 한국 경제의 퍼펙트 스톰’ 주제
개혁으로 민간 경제 활력과 국가 경쟁력 높여야

입력 2022-11-04 09:30 | 수정 2022-11-07 12:55

▲ 포항상공회의소는 ‘제13회 포항경제 아카데미’ 2주차 강의를 개최했다.ⓒ포항상의

포항상공회의소(회장 문충도)는 지난 2일 포스코국제관 1층 대회의실에서 상공의원, 회원업체 대표 및 임원, 중소기업 대표 및 여성기업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종화 고려대학교 경제학과 교수를 초빙해 ‘세계와 한국경제의 퍼펙트 스톰’이라는 주제로 경제아카데미 강의를 진행했다.

이종화 교수는 국제통화기금(IMF) 이코노미스트, 대통령실 국제경제보좌관 겸 G20 셰르파, 아시아개발은행(ADB) 수석이코노미스트를 역임하고 금년 2월부터 한국경제학회를 이끌고 있다.

이 교수는 강의를 통해 “최근 세계와 한국경제는 코로나19라는 팬데믹,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전 세계 인플레이션, 미국 금리 인상과 세계 금융시장 변동 확대 등으로 퍼펙트스톰을 맞이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금리인상, 재정지원 축소, 글로벌 경제 악화로 2023년 세계경제는 성장률 하락 추세가 지속되고, 불경기와 인플레이션을 함께 겪을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국가경제 세가지 목표는 경제성장, 물가안정, 분배평등으로 세가지 목표를 동시에 달성하기 위해서는 인적자원, 기술, 제도, 정책 개선과 함께 가계·기업·정부 모두가 위험관리에 힘써면서 개혁으로 민간경제 활력과 국가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2주차 강의에 앞서 포항시 투지기업지원과 정호준 팀장이 ‘철강산업 위기 극복을 위한 포항 산업위기 선제대응지역 지정 현황’에 대해 참석자들에게 안내했다.

다음 3주차 강의는 오는 9일 배영자 건국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의 ‘미·중 패권 전쟁 이미 시작되었다’이라는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