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북 전·현직 도·시·군의원 324명, 윤석열 대선 예비후보 지지 선언

“시대적 소명 완수할 역량과 비전 갖춘 지도자”
“경상북도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도약 이룰 유일한 적임자”

입력 2021-10-24 18:32 | 수정 2021-11-03 11:59

▲ 경북도의회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을 비롯해 김희수 부의장, 정영길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비롯한 전·현직 도·시·군의원들은 24일 오후 2시 국민의힘 경북도당 5층 강당 윤석열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윤석열 예비후보 경북선대위

경상북도 전·현직 도·시·군의원 324명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경북도의회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을 비롯해 김희수 부의장, 정영길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비롯한 전·현직 도·시·군의원들은 24일 오후 2시 국민의힘 경북도당 5층 강당에서 지지선언문을 통해 “문재인 정권의 불의한 권력에 맞서 당당히 싸워온 윤석열 후보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보낸다”고 밝혔다. 

이어 “공정과 상식이 바탕이 되고, 정의가 흐르는 나라다운 나라를 건설하라는 국민적 열망과 소명을 완수할 후보는 윤석열 후보가 유일하다”며 지지 배경을 설명했다.

이날  전·현직의원들은 “현 정권의 잇따른 정책 실패, 편 가르기로 국민들은 희망을 잃고, 민생은 한계 상황에 내몰리고 있다”며 “이러한 문제를 타개하고 경상북도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새로운 도약을 이루기 위해서는 반드시 내년 대선에서 깨끗하고 능력있는 윤석열 후보로 정권교체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