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천 최무선과학관 ‘곤충과 천적’ 특별·기획전 마련

“진딧물은 누구를 싫어할까?”

입력 2022-06-23 15:06 | 수정 2022-06-27 15:13

▲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호국의 달을 맞아 ‘곤충과 천적’ 야외 특별·기획전을 이달 23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최무선과학관에서 개최한다.ⓒ영천시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호국의 달을 맞아 ‘곤충과 천적’ 야외 특별·기획전을 이달 23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최무선과학관에서 갖는다.

이번 기획전은 (사)한국과학관협회 지역과학관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영천시에서 공모를 통해 2억 원에 달하는 전시 콘텐츠를 무료로 대여받아 유관기관 협업전시 콘텐츠를 공동 활용하는 순회전시 프로젝트 사업이다.

전시는 △다양한 살아있는 곤충과 천적을 직접 관찰하는 체험을 할 수 있는 2동, △곤충과 천적에 대한 가상현실, 증강현실, 혼합현실 체험 1동, △3D 홀로그램과 증강현실 체험 1동으로 총 4개동 이동식 전시 큐브로 구성돼 있다.

외벽에는 곤충과 천적에 대한 증강현실 3D 트릭아트 체험을 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약 3주간 영천최무선과학관 정문 광장에서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회차별 선착순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이번 특별·기획전을 통해 자라나는 어린이에게 과학적 소양을 함양하고 삶의 지혜를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살아있는 곤충과 천적을 만지고 느끼는 체험학습을 통해 곤충의 개념과 필요성을 몸소 느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천시는 변화하는 문화콘텐츠 요구에 발맞춰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최무선영상체험관’ 조성과 함께 아이들이 야외에서 즐겁게 놀 수 있는 외부놀이시설인 ‘최무선불꽃놀이마당’을 최근 조성해 운영 중에 있다.

이는 임고서원과 더불어 영천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과학문화공간으로 한층 더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