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북도 신임 행정부지사, 김학홍 전 자치분권기획단장 취임

10월 6일 자로 부임

입력 2022-10-03 12:47 | 수정 2022-10-09 14:06

▲ 경상북도 제36대 행정부지사로 김학홍(56) 전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자치분권기획단장이 취임한다.ⓒ경북도

경상북도 제36대 행정부지사로 김학홍(56) 전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자치분권기획단장이 오는 6일 취임한다.

문경 출신인 김 신임 부지사는 문창고와 건국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행정고시 35회로 1992년 공직에 입문했다.

행정안전부 민간협력과장, 지역혁신정책관, 민방위심의관,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자치분권기획단장 등 요직을 두루 거친 행정전문가이다.

1993년 4월부터 22년 7개월 동안 경북도 창조경제산업실장 등 도청에서 주요 보직을 역임했으며, 중앙부처 요직을 거쳐 7년 만에 다시 경북도 행정부지사로 금의환향한다. 

김 부지사는 중앙과 지방에서 쌓은 다양한 공직경험과 폭 넓은 인적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경북도의 국·도정 주요 시책이 더 한층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 부지사는 일에 대한 열정과 업무추진력, 기획력 등을 모두 겸비한 행정가로 정평이 나있으며, 유연하고 합리적인 사고로 직원들의 신망이 두텁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경북도 관계자는“신임 김 부지사는 경북도에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도와 중앙부처의 이해도가 높아 민선8기 새롭게 시작되는 도정을 안정적으로 보좌할 적임자로 직원들이 매우 반기고 있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