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제18대 임종식 교육감 취임 ‘따뜻한 경북교육, 세계교육 표준으로’

입력 2022-07-01 19:11 | 수정 2022-07-08 15:31

▲ 경북교육청은 7월 1일 오후 1시 30분 웅비관에서 제18대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취임식을 열었다고 밝혔다.ⓒ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은 7월 1일 오후 1시 30분 웅비관에서 제18대(주민직선 제5대)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취임식을 열었다.

이날 취임식은 300만 도민의 염원을 담아 ‘따뜻한 경북교육, 세계교육 표준으로’라는 슬로건으로 임종식 교육감 2기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교육 방향과 추진 의지를 대내외에 선포하는 자리가 됐다.

행사에는 교육관계자, 학부모 대표, 도민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학교장과 선생님의 축하 노래를 시작으로 1시간 정도 검소하고 조촐하게 진행됐다.

임종식 교육감은 취임사에서 “경북교육 2기는 지난 4년의 성과를 바탕으로 흔들림 없는 미래 교육정책 추진과 온전한 교육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역설했다.

우선 “행복교육, 문화예술교육, 독립운동길 걷기와 독도 교육 등 나라 사랑과 세계 이해 교육 강화와 대안학교 설립 융합 진료 체험 교육관 운영 등과 같은 삶의 힘을 키우는 인성교육으로, 아이들을 자기 삶의 주인공으로 키우겠다”고 밝혔다.

그는 “경북형 온라인 학습지원 강화, 기초학력 3중 안전망 구축 등을 통한 학습격차 해소, AI 교육과 메타버스를 활용한 디지털 전환 교육 강화 등으로 미래역량을 갖춘 인재 양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스마트기술을 접목한 교실 구축, 학교 내진 보강 조기 시행, 감염병 대응 보건 전문팀 구축, 중대사안 초기 지원팀 신설 등을 통한 안전보장으로 모두가 행복한 경북교육을 실현하겠다”고 덧붙였다.

임 교육감은 “우리 아이들이 가장 좋은 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도록 따뜻한 경북교육 2기를 만들어 가겠다. 더 낮은 자세로 도민과 교육 가족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초선 교육감의 부족한 점을 보완하여 든든한 교육감이 되겠다”고 전했다.

윤석열 대통령의 축하 메시지를 부교육감이 대독하고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강은희 대구교육감, 김광열 영덕군수, 박주선 전 국회 부의장,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의 축하 영상 등으로 진행됐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