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원희룡 장관 “대구경북신공항 건설 적극지원하겠다”

신공항의 성공적 건설은 TK지역 발전 위한 핵심 국정과제
9월중 신공항 및 도로, 철도 등 현장 방문…지역 주요현안 해결책 모색

입력 2022-08-09 17:20 | 수정 2022-08-12 15:39

▲ 경상북도는 8일 구미를 방문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대구경북신공항 건설을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했다고 밝혔다.ⓒ경북도

경상북도는 8일 구미를 방문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대구경북신공항 건설을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이날 구미상공회의소가 주최한 조찬 특강에 참석한 원희룡 장관은 “지방이 살아야 대한민국이 산다”며 “대구경북신공항이 TK 지역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 국토부가 앞장서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원희룡 장관은 구자근․김영식 국회의원, 이달희 경제부지사, 지역 경제인들과 지역의 주요현안과 건의사항에 대해 격식 없이 토론하며 향후 대응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유사시 인천공항을 대체할 수 있는 충분한 규모의 중남부권 거점 관문공항 건설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업시행자 참여 △대구경북선(광역철도), 중앙고속도로 확장 등 신공항과 연계한 교통망이 조기 건설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조를 적극 요청했다.

원희룡 장관은 “대구경북신공항의 성공적 건설은 대통령의 약속이자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이다”며 “신공항과 관련된 지역의 주요현안에 대해 국토부 실무진들과 충분히 검토한 후 9월 중에 현장을 방문해 해결책을 모색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