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북도, 행안부로 군위군 대구시 편입 ‘찬성의견’ 제출

행안부 ‘명확한 경북도의회 의견 제출 요청’에 대한 회신
이철우 지사, ‘정부의 신속한 법률안 제정과 신공항 추진’ 촉구

입력 2021-10-17 09:47 | 수정 2021-10-25 01:30

▲ 사진은 지난 8일 이철우 경북도지사(왼쪽 두번째)와 권영진 대구시장, 김영만 군위군수와 함께 경북도의회 회장단·상임위원장 연석회의를 예방하고,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에 대한 협조를 요청한 장면.ⓒ경북도

경북도는 지난 15일 ‘경상북도 관할구역 변경(안)’에 대한 경북도의회의 공식적인 찬성 의견을 행정안전부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지난달 23일 도의회의 의견을 첨부해 ‘경상북도 관할구역 변경 건의서’를 제출했다.

이번 건의서 제출은 지난달 30일 행정안전부가 경북도의회 의견을 명확히 해달라는 요청에 따른 것으로, 경북도는 다시 경북도의회의 의견청취 절차를 거쳤다.

경북도는 지난 7일 ‘경상북도 관할구역 변경(안)’을 긴급안건으로 제326회 임시회에 제출했고, 14일 찬성 36명, 반대 22명, 기권 1명으로 찬성 의결됐다. 

향후 행안부에서는 법률안 입안, 입법예고, 법제처 법안 심사, 차관·국무회의를 거쳐 국회에 법률안을 제출하며 국회에서 입법철차를 거치게 된다.

경북도는 지난 2일 이철우 경북도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김영만 군위군수가 전해철 행안부장관 예방 시 행안부의 연내 입법추진 의지를 확인한 만큼 입법절차가 빠르게 진행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철우 도지사는 “도민을 대표하는 경북도의회가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에 대해 찬성의견을 명확히 한 만큼 정부는 이번 관할구역 변경 건의에 대해 최대한 신속하게 관련 법률안을 입안해 달라”고 요청했다.

그러면서 “대구경북민의 염원을 담은 대구경북통합신공항과 관련 교통망 확충에 수반되는 국비지원과 관련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되도록 적극적인 추진과 협조”를 당부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