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경북문화관광공사-농협은행 경주시지부, 따뜻한 한 끼 나눔

무료급식 지원 위한 쌀2톤과 온누리상품권 전달

입력 2022-11-27 12:15 | 수정 2022-12-01 17:27

▲ 경북문화관광공사는 지난 24일 농협은행 경주시지부와 함께 경주지역 무료급식소 이웃집과 성림에 무료급식 지원을 위한 600만원 상당의 쌀 2톤과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경북관광공사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 이하 공사)는 지난 24일 농협은행 경주시지부와 함께 경주지역 무료급식소 이웃집과 성림에 무료급식 지원을 위한 600만원 상당의 쌀 2톤과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공사는 2014년부터 매년 경주시 동천동에 위치한 무료급식소 ‘이웃집’에 온정의 손길을 전하고 있다. 

올해는 농협은행 경주시지부와 함께 우리지역 쌀 이용을 촉진하고, 더욱 많은 이웃들에게 온정을 나누기 위해 불국사 성림 무료급식소까지 2곳에 지원하게 됐다. 

이날 지원된 쌀과 기부금은 지역 내 독거노인과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무료급식에 사용될 예정이다.

김성조 사장은 “힘든 겨울을 보내시는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한끼를 나눌 수 있어서 기쁘다”며 “지역 어려움 이웃들이 소외되지 않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사회적 책임 실천에 앞장서는 공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2012년부터 취약계층 연탄나눔·여행지원, 농번기 일손돕기, 재능기부, 사랑의 헌혈행사 등 지역에 계속해서 전개하고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