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독도재단, 미주 대경향우회 총연합회와 업무협약 체결

글로벌 독도 홍보대사 양성 및 국내외 독도홍보 활성화 위해 협력

입력 2022-11-28 16:56 | 수정 2022-12-01 18:49

▲ 왼쪽부터 유수호 독도재단 사무총장, 정영동 미주 대경향우회 총연합회 회장.ⓒ독도재단

경북도 출연기관인 (재)독도재단과 미주 대구경북향우회 총연합회가 업무협약(MOU)을 맺고 글로벌 독도 홍보대사 양성 및 국내외 독도홍보 활성화를 위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28일 경북도청 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유수호 독도재단 사무총장과 정영동 미주 대경향우회 총연합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미주지역 글로벌 독도 홍보대사 양성을 위한 상호 협력 △국내외 독도홍보 활성화 방안 공동 모색 및 협력 △독도 영토주권 강화를 위한 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글로벌 독도 홍보대사 양성을 위해 독도 바로알기 온라인 과정을 운영, 수료자에게 위촉장을 부여하고 이들의 독도홍보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유수호 사무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미주지역 교민들에게 독도에 대한 올바른 지식과 소중함을 알릴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긴밀히 협력해 독도를 세계인들에게 바로 알려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