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린대학교는 지난 6일 오전 11시 본관 5층 채플실에서 제53회 학위수여식을 가졌다.ⓒ선린대
    ▲ 선린대학교는 지난 6일 오전 11시 본관 5층 채플실에서 제53회 학위수여식을 가졌다.ⓒ선린대
    선린대학교(총장 곽진환)는 지난 6일 오전 11시 본관 5층 채플실에서 제53회 학위수여식을 가졌다.

    이 자리엔 학교법인 인산교육재단 문준수 이사장, 포항시 장상길 부시장, 홍성미 동창회장님 등 내·외빈 및 학교관계자, 학생, 학부모 등 1천여명이 참석해 국가와 지역사회의 믿음직한 일꾼으로 성장한 졸업생들에게 축하와 격려를 전했다.

    간호학과를 비롯한 총 19개 학과에 4년제 학사 226명, 2~3년제 전문학사 359명, 학사학위 전공심화과정 69명 등 총 654명의 졸업생을 배출해 1969년 개교이후 약 3만1400여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곽진환 총장은 학위수여식사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어느때 보다 힘든 학업의 시간을 보내고 졸업하는 이번 졸업생은 지혜와 인내 그리고 열정으로 이것을 잘 극복해왔고 이 자리에 서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졸업은 단순히 학문적인 완료가 아닌 여러분의 미래를 새롭게 시작하는 의미로 여러분의 새로운 도전에 박수와 응원을 보내고 선린에서 갈고 닦은 지혜와 학문을 이 세상에 마음껏 펼치기를 희망한다”며 졸업을 축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