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자동차, 야쿠르트 등 글로벌 기업 현장서 한 수 배웠다
  • ▲ 사진은 영진전문대 경영회계서비스계열 학생들이 일본 도요타자동차 큐슈 공장을 견학하고 포즈를 취한 모습.ⓒ영진전문대
    ▲ 사진은 영진전문대 경영회계서비스계열 학생들이 일본 도요타자동차 큐슈 공장을 견학하고 포즈를 취한 모습.ⓒ영진전문대
    영진전문대학교 경영회계서비스계열 학생들이 일본 글로벌 기업 경영현장을 직접 탐방하며 기업 경쟁력 노하우와 마케팅 활동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대학교는 10일 경영회계서비스계열이 하계 방학을 맞아 1학년 11명을 최근 일본으로 파견, 5박 6일간의 일정으로 ‘글로벌 현장학습’ 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견학단은 도요타자동차 큐슈공장, 닛산자동차를 방문, 첨단 제조 현장을 눈으로 확인하고 품질 관리 활동도 견학했고 후쿠오카에 위치한 3대 쇼핑몰인 캐널시티프라자, 마크이즈, 라라포트를 방문, 매장 디스플레이와 브랜드 관리, 마케팅 활동 등을 체험했다.


  • ▲ 사진은 영진전문대 경영회계서비스계열 학생들이 일본 야쿠르트 사가 공장을 방문, 이 회사 관계자로부터 회사 현황을 듣고 있다.ⓒ영진전문대
    ▲ 사진은 영진전문대 경영회계서비스계열 학생들이 일본 야쿠르트 사가 공장을 방문, 이 회사 관계자로부터 회사 현황을 듣고 있다.ⓒ영진전문대
    또 야쿠르트와 시세이도 등의 글로벌 기업들도 찾아, 사업 다각화와 품질관리에 대한 철학을 배웠다.

    경영회계서비스계열은 이번 연수를 통해 일본 선진 기업들의 경영 현황과 고품질 제조 시스템을 체험하며 경영학도로서 자기 계발과 글로벌 인재로서 거듭 성장하기 위한 발판을 다졌다.

    연수를 다녀온 박지호 학생은 “해외 기업의 선진화된 철학과 첨단 기술 등을 학습하는 좋은 기회가 되었고, 미래 창업을 꿈꾸고 있는 입장에서 철저한 생산관리시스템 및 노조와 회사 간에 상생을 도모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정희진 경영회계서비스계열 부장(교수)은 “이번 하계 방학 ‘글로벌 현장학습’으로 우리 학생들이 좀 더 넓은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자신의 앞날을 위한 성장의 날갯짓에 더욱 힘을 실을 소중한 기회가 된 것 같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