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구 수출 역군들, 글로벌 위기 속에서도 빛났다

대구경북지역 118개 사 수출 탑, 정부 수출 유공 44명…지역 수출 유공 36명 수상 영예

입력 2022-12-09 08:41 | 수정 2022-12-12 17:42

▲ 홍준표 대구시장은 “세계적 경기침체라는 악재 속에서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낸 지역 기업인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지역 기업들이 어려운 경제상황을 극복하고 더욱더 성장할 수 있도록 정책적 역량과 노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대구시

대구시와 경상북도, 한국무역협회는 8일 오후 5시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제59회 대구 경북 무역의 날’ 행사를 개최해 수출의 탑을 달성한 기업 및 수출 유공 포상 기업인들을 격려했다. 

대구경북지역은 수출의 탑 118개 기업(대구 41개, 경북 77개), 정부 수출유공 44명(대구 17명, 경북 27명), 지역 수출 유공 36명(대구 10명, 경북 26명)이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대구 지역 수출은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 글로벌 금융위기 등 어려운 세계 무역 환경 속에서도 올해 10월 중국은 101.5%, 미국은 19.5%(전년 동월 대비) 증가해 전국에서 유일하게 수출 증가율 두 자릿수(8.7억 달러, 32.4%↑)를 기록하며 1위를 달성했다. 올해 수출액은 사상 최대치인 106억불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도전하라 무역강국! 도약하라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된 ‘제59회 대구경북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대구경북지역에서는 ㈜엘앤에프(대표 최수안)가 대구 최초로 10억불탑을 수상했다.

㈜에코프로이엠(대표 박종환), 포스코스틸리온주식회사(대표 윤양수) (이상 5억불탑), ㈜대동(대표 김준식, 원유현), ㈜피엔티(대표 김준섭) (이상 4억불탑), ㈜에코프로이노베이션(대표 김윤태), ㈜거상(대표 문제희), ㈜메가젠임플란트(대표 박광범) (이상 1억불탑) 등 총 118개사가 수출의 탑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어 ㈜대성하이텍 최우각 회장이 최고 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했으며, ㈜삼광 김진우 대표이사, ㈜포스코 김경한 전무(이상 동탑산업훈장), ㈜제우테크노 김치현 대표이사(산업포장), ㈜영진하이텍 김영호 대표이사, ㈜황조 문병태 대표이사, ㈜보근 박성원 대표이사, ㈜융진 이상열 이사(이상 대통령표창) 등 총 44명이 수출유공 정부포상을 수상했다. 

이어 ㈜궁전방(대표이사 송청호), ㈜루브캠코리아(대표이사 이승우) 2개 기업과 ㈜엔유씨전자 강홍석 과장, ㈜제이에스테크윈 서준석 대표, 씨아이에스㈜ 백승근 센터장 등 8명이 대구시 수출유공표창을 수상했다.

대구 최초로 10억불탑을 수상한 ㈜엘앤에프는 국내 자본으로는 최초로 이차전지 핵심 소재인 양극재 생산에 성공하면서 해당 기술이 국가 핵심기술로 지정되는 성과를 창출했다. 특히, 세계 최초로 니켈 함량 90% 양극재(NCMA)의 양산에 성공하면서 2년 만에 매출액이 1,000% 이상 급증했고, 수출실적도 4억불에서 올해 17억불로 400% 이상 고속 성장했다.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한 ㈜대성하이텍 최우각 회장은 난삭재 가공기술이 집약된 스위스턴 자동선반을 국산화해 25개국에 수출했다. 일본이 글로벌 스위스턴 자동선반 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가운데 해당 기술을 국산화해 3년간 345억원의 외산장비 수입대체효과를 창출했으며 국내 정밀기계산업의 위상 및 기술자립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세계적 경기침체라는 악재 속에서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낸 지역 기업인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지역 기업들이 어려운 경제상황을 극복하고 더욱더 성장할 수 있도록 정책적 역량과 노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