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급식소 찾아 취약계층 200여 명 대상 ‘따뜻한 한끼’ 급식 봉사 진행나주영 신임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취임식 대신해 봉사활동으로 첫 임기 시작이 시장 “취약계층이 활기차게 생활할 수 있도록 복지 정책 마련에 최선”
  • 이강덕 포항시장은 1일 나주영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전익현 포항철강관리공단 이사장과 함께 급식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포항시
    ▲ 이강덕 포항시장은 1일 나주영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전익현 포항철강관리공단 이사장과 함께 급식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포항시
    이강덕 포항시장은 1일 취약계층을 위한 무료 급식 활동을 펼치고 있는 남구급식소(남구청 야구장 내)를 찾아 봉사자들을 격려하고, 급식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이날 이 시장은 나주영 포항상공회의소 회장, 전익현 포항철강관리공단 이사장과 함께 급식 봉사활동에 참여해 지역 내 취약계층 200여 명에게 사랑이 담긴 식사 한 끼를 제공했다.

    나주영 포항상공회의소 신임 회장은 포항상의 활동 가운데 상당 부분을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취임식을 대신해 이날 봉사활동으로 임기의 첫 시작을 알렸다.

    이 시장은 나주영 회장과 전익현 이사장과 함께 급식소를 방문한 시민들을 세심하게 살피며 건의 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으며, 급식 배식에 참여한 봉사자들을 격려하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대한적십자봉사회 포항시지구협의회와 포항철강관리공단의 주관으로 매주 월요일마다 남구급식소에서는 취약계층을 위한 중식을 제공하고 있으며, 포항 상공회의소 및 포항철강공단 입주업체 등 총 9개 기업들이 무료급식 지원을 후원하고 있다.

    이강덕 시장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따뜻한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대한적십자봉사회와 기업체 및 관련 기관에 크게 감사드린다”며 “취약계층이 편안하고 활기차게 생활할 수 있도록 세심한 관심을 기울여 다양한 복지 정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포항상의 회장에 취임한 나주영 회장은 포항철강관리공단 이사장(2010~2019년)을 지냈고, 현재 포항시 초대 민선 체육회장과 법무부 범죄예방 포항지역 협의회 회장 등을 맡고 있다.

    철강과 문화가 어우러진 아름다운 포항을 알리기 위한 조형물을 사비를 들여 직접 제작해 기부하는 활동도 매년 이어오는 등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