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 대명공연거리 방문

청년들 모여들 수 있는 예술 거리 조성 등 위한 의견 청취하고 격려

입력 2022-06-29 15:59 | 수정 2022-07-07 20:55

▲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은 6월 28일 오후 지방 최대 연극중심지이자 비수도권 유일 연극 집적지인 대명공연거리를 방문했다.ⓒ대구시장직 인수위원회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은 28일 오후 지방 최대 연극중심지이자 비수도권 유일 연극 집적지인 대명공연거리를 찾아 현장을 둘러봤다.

대명공연거리는 소극장 13개소, 스탠딩 공연장 6개소, 극단 중심 예술단체 100여 개가 자생적으로 밀집하여 지역 청년 예술인의 인재양성 및 연극창작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했다.

이곳은 연간 다양한 연극과 인디밴드 공연 등이 펼쳐지고 있는 곳으로 2020년, 2021년 코로나 시기에도 3개월간(8∼10월) 대구국제힐링공연예술제가 개최되어 시민들에게 힐링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당선인은 연극인, 스탠딩 공연장 관계자 등 20여 명과 함께 현장을 둘러보며 청년들이 모여들 수 있는 예술 거리 조성 등을 위한 의견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