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달서구, ‘국토교통부 스마트도시 인증’ 획득 대구경북 ‘최초’

스마트도시 거버넌스 공공역량으로 정부공식인정 우수 스마트도시로 거듭

입력 2022-09-30 00:25 | 수정 2022-10-06 18:20

▲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은 29일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2년 스마트도시 인증(중소도시 부문)’에서 인증을 획득해 대구경북 기초지자체 최초 우수 스마트자치구로 인정받았다.ⓒ달서구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은 29일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2년 스마트도시 인증(중소도시 부문)’에서 인증을 획득해 대구경북 기초지자체 최초 우수 스마트자치구로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스마트도시 인증제는 국내 스마트도시 수준을 체계적으로 진단해 정부차원에서 우수 스마트도시 모델을 발굴하고 이를 국내외에 확산시키기 위해 2021년 처음 시행된 지표 기반의 인증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1달간 혁신성, 거버넌스 및 제도적 환경, 기술 및 인프라 측면의 59개 측정지표를 통해 서면평가와 현장조사 등 엄격한 검증을 거쳐 올해 총 9개 도시를 우수 스마트도시로 인증했다.

이번에 인증된 도시들의 인증적합성은 2년마다 재검토하고 지속적으로 모니터링되며, 표창과 인증 동판을 수여받아 국내외에 우리나라 대표 스마트도시로 홍보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된다.

대구 달서구는 가장 좋은 평가를 받았다. 달서구는 지능화시설, 정보통신망, 도시통합운영센터 등 스마트 기술과 인프라를 잘 갖추고 있고,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한 민관산학연 거버넌스 추진체계가 우수하다고 평가를 받았다.

달서구는 이번 스마트도시 인증을 토대로 대외 홍보와 더불어 지표 기반 도시효율화 정책 추진을 통한 구민체감 제고와 나아가 국책사업 연계·확보에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국토교통부 스마트도시 인증을 바탕으로 표준지표에 따라 스마트도시 정책과 도시 전반을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디지털 대전환의 중심에서 속도와 공감력으로 대응해 대구 중심, 달서의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