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화자 전 대구시회 의장, 김형준 전 대구시의원 등 지지
  • 대구 중·남구 전 시·구의원 20여명은 노승권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노승권 예비후보 지지선언을 했다.ⓒ노승권 예비후보 사무실
    ▲ 대구 중·남구 전 시·구의원 20여명은 노승권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노승권 예비후보 지지선언을 했다.ⓒ노승권 예비후보 사무실
    대구 중·남구 전 시·구의원 20여명은 노승권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노승권 예비후보 지지선언을 했다. 

    이들 전 시·구의원들은 21일 노승권 예비후보 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22대 총선 중구남구 국회의원 경선에 노승권 후보를 전폭적으로 지지할 것을 선언한다”며 “이번 선거는 윤석열 정부의 명운을 가르는 절체절명의 중요한 선거이자, 중구남구의 발전과 도약의 분기점이 되는 중요한 선거”라고 말했다.

    이어 “노승권 예비후보는 대구지방검찰청 검사장을 역임하고 30여년간 검사로 능력을 검증받은 힘있는 일꾼 노승권 후보가 지역에 대한 애착을 지켜봤을 때, 중구남구에 꼭 필요한 인재라는 결론을 내리고 지지하기로 결의했다. 우리는 중앙네트워크와 인맥을 중구남구 발전에 활용할 수 있고, 윤석열 정부 성공과 보수정치를 제대로 세울 노승권 후보를 지지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시대가 요구하고 중구남구가 필요로 하는 사람, 창의와 혁신, 변화의 물결을 선도하여 돈과 사람이 몰리는 역동적인 도시로 만들 수 있고, 윤석열 정부 성공의 키맨으로 큰 역할을 할 노승권 후보를 중심으로 똘똘 뭉쳐 경선에서 반드시 승리하고 총선에서 승리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지지선언을 한 중·남구 전 시·구의원은 김화자 전 대구시회 의장, 김형준 전 대구시의원, 윤성아 전 대구시의원, 홍대환 전 남구의회 의장, 한기열 전 중구의회의장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