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DGIST, 산학연 간 융합연구로 미래지향 신산업 구축 ‘협약’

DGIST(학), 삼성물산(산), 엠에프알(연), 하이테크 건설 자동화 공동연구 수행 협약

입력 2023-05-23 10:25 | 수정 2023-05-26 14:12

▲ DGIST(총장 국양), 삼성물산(대표 고정석, 오세철, 정해린), 엠에프알(대표 이승열, DGIST 창업기업)이 ‘하이테크 건설 자동화 기술 발전’을 위한 공동연구 및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DGIST

DGIST(총장 국양), 삼성물산(대표 고정석, 오세철, 정해린), 엠에프알(대표 이승열, DGIST 창업기업)이 ‘하이테크 건설 자동화 기술 발전’을 위한 공동연구 및 상호협력을 위해 지난 16일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서 이들 기관은 ▲하이테크 건설 자동화 기술 발전을 위한 연계 협력 ▲건설 자동화 기업 육성 및 전문 인재 확보를 위한 협력 ▲하이테크 건설 자동화 기술 확보 과제 기획 등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협약을 계기로 기관들은 로봇 기술 기반의 건설 자동화 분야 연구사업을 확대하고, 나아가 건설 현장의 다양한 노하우와 결과물들을 바탕으로 실증적인 공동연구를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기업과의 협력으로 연구기관이 보유 중인 연구성과물을 ‘특화산업 육성 및 전문가 양성, 기술사업화’ 등 방법으로 상용화해 선순환 구조를 구축한다는 비전도 제시하고 있다.

DGIST 문전일 연구부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로봇기술 기반의 인프라 건설 공동연구와 함께 전문인력 양성부터 사업화에 이르는 협력모델을 제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삼성물산 황춘길 부사장은 “당사가 보유한 하이테크 건설 노하우를 바탕으로 대학기관의 원천 기술과 전문업체의 개발 기술력을 융합해 건설현장의 안전과 생산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건설 자동화 기술을 지속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DGIST는 지난 3월, 삼성전자와 ‘반도체 계약학과’ 신설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으며, 2026년까지 대구형 반도체 제조시설을 구축하는 등 지역 반도체 중심대학으로 부상하고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